> 영상 > 문화

[영상] ‘국보 11호 미륵사지 석탑’ 20년 간 225억 투입해 복원

  • 기사입력 : 2019년04월30일 18:01
  • 최종수정 : 2019년04월30일 18: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익산=뉴스핌] 안재용 기자 = 30일 오후 전북 익산시 미륵사지에서 열린 '익산 미륵사지 석탑 보수정비 준공식'이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정재숙 문화재청장과 송하진 전북도지사 등이 참석해 축사를 가진 뒤 석탑 가림막 제막식을 거행했다.

20년에 걸친 해체·보수 작업을 마무리한 현존하는 국내 최고·최대 석탑인 국보 제11호 익산 미륵사지 석탑은 부재 1627개를 짜 맞춰 새롭게 완성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