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식음료

KT&G, 비주류 예술 지원 문화 다양성 이끈다

’KT&G 상상마당‘, 연간 170만여 명 찾는 문화명소
지역 문화발전 기여 ‘상상마당 논산·춘천’...2020년 부산 완공 예정

  • 기사입력 : 2019년04월26일 16:43
  • 최종수정 : 2019년04월26일 16: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효주 기자 = KT&G가 문화 사회공헌 일환으로 운영 중인 'KT&G 상상마당'이 연간 170만여 명이 찾는 문화명소로 안착했다. 

26일 KT&G에 따르면 복합문화공간 ‘상상마당’은 지난해 기준 연간 방문객 170만여 명을 돌파했고 현재 공연, 전시, 예술교육 등 연간 3000여 개 문화프로그램을 운영 중인 국내 대표 복합 문화예술 공간으로 성장했다.

상상마당 홍대.[사진=KT&G]

KT&G 상상마당은 2007년 9월 7일, 젊은 문화의 대표적 지역으로 손꼽히는 홍대 인근 복합문화공간을 건립부터 시작됐다. 상상마당 설립 목적은 예술인들에게는 문화예술 창작 활동 지원을, 일반인들에게는 넓은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는 데 있다.

‘KT&G 상상마당 홍대’는 실험정신의 인큐베이터이자 지역 문화 랜드마크로 자리 잡았다. 특히 대중문화보다는 ‘인디’, ‘독립’ 등 비주류 문화 지원에 힘쓰고 있다.

대표적으로는 한국 저예산 영화에 대한 제작과 투자 지원, 그리고 상업영화의 배급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인디・예술 전용관인 ‘KT&G 상상마당 시네마’에서는 ‘대단한 단편영화제’ 프로그램을 통해 잘 알려지지 않은 우수한 영화를 소개하고 있다 또한, 영화 후반 작업 공간인 ‘시네랩(CineLab)’을 통해 영화제작을 지원하는 등 한국영화에 대한 지속적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상상마당 홍대는 공연사업에도 중점을 두고 있다. 특히 신인 뮤지션 발굴 및 지원프로그램인 ‘밴드 디스커버리’는 올해로 7회차를 맞이했다.  시각예술사업 분야에서는 스코프(SKOPF·상상마당 코리아 포토그래퍼 팰로우쉽)를 통해 실험적인 국내 신진 작가들을 발굴하고 있다. 또한 디자인사업을 통해 디자이너들이 폭넓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디자인 기획 전시 사업과 디자인 어워드, 디자인 상품화 지원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교육사업에서는 아마추어에서 프로 작가로 도약하는 교육 플랫폼을 마련해 작가 입문가들이 전문 작가로 성장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다가오는 내달부터는 여러 인문학 인사가 강사로 참여하는 무료 릴레이 특강 ‘보푸라기 인문학’을 개최할 예정이다.

상상마당 춘천.[사진=KT&G]

◆지역 문화발전 플랫폼, ‘상상마당 논산·춘천’

지역 문화발전에도 상상마당이 공헌하고 있다. KT&G 상상마당 논산은 폐교를 리모델링한 ‘교외형 문화체험 공간’으로 조성해 문화적으로 소외되기 쉬운 지역 문화예술 발전과 지역 작가들에게 창작과 소통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KT&G 상상마당 춘천은 자연과 문화가 어우러진 복합문화 예술 공간이라는 콘셉트로 짧은 시간 내에 강원지역 명소로 자리 잡았다. 문화예술 콘텐츠와 숙박이 연계된 아트스테이(Art-Stay)로 공간을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오는 2020년 개관 예정인 ‘상상마당 부산’도 지역 주민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앞서 2017년 KT&G는 부산광역시와 ‘KT&G 상상마당 조성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MOU에는 KT&G가 부산 서면에 ‘상상마당’을 건립하고, 부산시가 전폭적인 행정지원을 한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KT&G 관계자는 “2020년에는 홍대-논산-춘천에 이어 부산에 상상마당을 개관할 예정”이라며 “상상마당 부산은 지역 문화예술계에 활력을 불어넣고, 예술가들을 지원하는 역할 외에도 청년 창업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hj030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