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마켓·금융

[4/12 중국증시종합] 무역지표 개선 낙폭 줄여 상하이지수 0.04%↓, 주간 1.78% ↓

  • 기사입력 : 2019년04월12일 17:35
  • 최종수정 : 2019년04월12일 17: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상하이종합지수 3188.63 (-1.34, -0.04%)           
선전성분지수 10132.34 (-26.06, -0.26%)                   
창업판지수 1695.73 (+4.63, +0.27%) 

[서울=뉴스핌] 정산호 기자 = 12일 중국 증시의 주요 지수는 별다른 상승재료를 찾지 못한채 강한 하락 압력을 받으며 심한 혼조세를 보였다. 장 막판에 발표된 무역지표가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나며 낙폭을 줄였다. 

상하이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04% 내린 3188.63 포인트에 장을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0.26% 내린 10132.34 포인트를 기록했으며 창업판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63% 오른 1695.73 포인트로 장을 마쳤다.

이날 장에서는 양식, 전력, 통신 종목들이 강세를 보였고 제약, 귀금속, 조선 종목이 약세를 나타냈다.

이날 중국 증시는 최근 큰 폭 상승에 따른 숨고르기 장세속에 대체로 심한 하락 압력을 받았으며 전날보다 거래대금도 1602억 위안 줄어드는 등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전날 발생한 블랙홀 사진 지재권 논란에 대해 당국이 적극적인 대응을 예고 하며 화메이콩구(華媒控股, 000607.SZ), 광이커지(光一科技, 300356.SZ)등 지식재산권 관련 종목 주가가 상한가를 기록했다.  

블랙홀 사진에 대한 거짓 판권 주장으로 논란을 일으킨 영상 판매 사이트 시각중국(世界中國, 000681.SZ)의 주가는 하한가를 기록했다.

장 막판에 발표된 중국의 3월 무역지표가 급격히 개선된 것으로 나타나며 상하이와 선전 주요 지수 모두 크게 낙폭을 줄였다. 

해관총서(海關總署, 세관)에 따르면 달러기준 3월 중국 수출은 1986억70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4.2% 증가했다. 이는 시장 예상치인 6.5%를 크게 웃도는 수준이다.

3월 수입 규모는 1660억30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7.6% 감소했다. 전 월(-5.2%) 및 예상치(0.2%)를 크게 하회했다.  

이에 따라 3월 중국 무역수지 흑자 규모는 326억4000만 달러로 크게 늘었다.

올해 1분기 중국의 수출입 총 규모는 1조300억 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1.5% 감소했다.

이날 대형주들은 일제히 하락세를 보였다. 대형주로 구성된 금일 상하이50지수(SSE50) 및 상하이선전(CSI) 300지수는 각각 0.27 %, 0.22 % 하락했다. 구이저우마오타이(貴州茅臺, 600519.SH 귀주모태) 주가는 1.21% 하락했다. 

12일 상하이 선전 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2889억위안과 3682억위안을 기록했다. 총 거래대금은 6571억 위안을 기록했다.

이날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 환율을 전 거래일 대비 0.20% 오른(위안화 가치 하락) 6.7220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날 인민은행은 17거래일 연속 역환매조건부채권(역RP) 매입을 통한 공개시장조작에 나서지 않았으며, 만기 도래한 역RP 물량도 없었다.

4월 12일 중국증시 상하이지수 추이 [캡처=텐센트증권]
4월 12일 중국증시 선전지수 추이 [캡처=텐센트증권]

chu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