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지난해 건설공사 계약액 219조원..전년 대비 4.3%↑

공공 줄고 민간 늘어..토목공사 계약액 크게 늘어

  • 기사입력 : 2019년03월31일 11:00
  • 최종수정 : 2019년03월31일 11: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지난해 국내 건설공사 수주액이 전년 대비 소폭 증가했다.

3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연간 건설공사 계약액은 219조원으로 전년 대비 4.3% 늘었다.

공공부문 공사는 49조3000억원으로 0.6% 줄어든 반면 민간부문 공사는 169조7000억원으로 5.9% 증가했다.

토목공사는 58조5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19.9% 늘었고 건축공사는 160조5000억원으로 0.4% 줄었다.

시공능력평가액 상위 1~50위 기업의 계약액은 90조7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5.2% 늘었다.

반면 51~100위 기업은 12조6000억원, 101~300위 기업은 18조3000억원, 301~1000위 기업은 17조5000억원으로 각각 15.6%, 4.4%, 9.3% 줄었다.

그 외 기업의 수주액은 79조7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13.7% 증가했다.

수도권 건설현장 계약액은 103조5000억원으로 3% 늘어난 반면 지방 건설현장의 계약액은 115조5000억원으로 2.1% 줄었다.

본사가 수도권인 건설사가 수주한 계약액은 126조4000억원, 본사가 지방인 건설사가 수주한 계약액은 92조3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2.1%, 7.6% 늘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