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삼성 갤럭시S10] '폴더블폰'도 함께 공개…"완벽히 접혀"

펴면 7.3인치, 접으면 4.6인치..."책 접었다 펴듯 부드러워"
펼쳤을 때 사용하던 앱, 접었을 때에도 이어서 사용 가능
총 3개 앱 동시 사용할 수 있어...카메라는 6개 탑재

  • 기사입력 : 2019년02월21일 04:30
  • 최종수정 : 2019년02월21일 13: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샌프란시스코(미국)=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폰은 구부러 지는 것이 아니라 완벽하게 접힙니다. 마치 책처럼 부드럽게 접고 펼 수 있습니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은 20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센터에서 열린 '갤럭시S10 언팩' 행사에서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Galaxy Fold)'를 소개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고 사장이 들고 나온 갤럭시 폴드는 지난해 11월 삼성개발자회의 때 공개했던 것보다 진일보한 모습이었다.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은 20일(현지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위치한 빌그레이엄 시빅 센터에서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를 공개했다.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폴드는 세계 최초로 7.3형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Infinity Flex Display)를 탑재했으며, 접었을 때는 4.6형의 커버 디스플레이를 갖춘 컴팩트한 사이즈의 스마트폰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펼쳤을 때는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큰 디스플레이로 확장된 사용성을 제공하지만, 접었을 때는 한 손으로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어 태블릿과 스마트폰의 경험을 모두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기술적으로 어렵지만 가장 직관적인 동작인 '접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새로운 복합 폴리머(Polymer) 소재를 개발, 기존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보다 두께를 약 50% 정도 줄였다. 

고 사장은 "갤럭시 폴드 디스플레이는 여러 번 접었다 펴도 제품이 변형되지 않는 내구성을 갖췄다"며 "새롭게 개발한 정교한 힌지(Hinge) 기술로 책처럼 부드럽게 접었다 펼칠 수 있으며, 화면을 접어도 평평하게 유지된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20일(현지시간) 폴더블폰 '갤럭시 폴더'를 공개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사용자들이 최대한 자연스러운 사용자경험(UX)을 가질 수 있도록 갤럭시 폴드를 디자인 했다. 갤럭시 폴드를 쥘 때 엄지 손가락이 닿는 측면에 지문인식센서를 탑재, 손쉽게 스마트폰 잠금을 해제할 수 있도록 했다. 

접은 상태에서도 스마트폰의 모든 기능을 한 손으로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디스플레이를 펼치면 큰 화면에서 다양한 작업을 동시에 할 수 있다. 펼친 상태 화면은 사용자가 원하는데로 2분할 혹은 3분할로 나눌 수 있어 여러 개의 애플리케이션 동시 사용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왼쪽의 큰 화면으로 최신 동영상을 보면서 오른쪽 상단 화면에 인터넷 브라우저를 실행해 최신 리뷰를 검색할 수 있다. 동시에 오른쪽 하단 화면에서는 모바일 인스턴스 메시지로 친구와 채팅을 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접었다 폈을 때, 혹은 반대 상황에서도 사용하던 앱을 커버 디스플레이와 내부 디스플레이에서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배터리와 스마트폰 부품을 균형적으로 배치해 양쪽 무게를 맞췄다.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 스펙.

갤럭시 폴드는 △저장공간 512GB(외장 micro SD 슬롯 미지원) △램 12GB △배터리 4380mAh △무선 배터리 공유 등의 사양을 갖췄다. 카메라는 △후면 3개로 1600만 화소 초광각, 1200만 화소 광각, 1200만 화소 망원이 있으며 △펼쳤을 때 전면에는 1000만 화소, 800만 화소의 2개 카메라가 △접었을 때에는 전면에 1000만화소 카메라 1개가 있다.

이밖에 △스마트폰을 PC와 같이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삼성 덱스(Samsung DeX)' △인텔리전스 플랫폼 '빅스비' △모바일 보안 플랫폼 '삼성 녹스(Samsung Knox)' △ 삼성 페이 △종합 건강 관리 앱 '삼성 헬스 (Samsung Health)' 등을 지원한다.

고 사장은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자체의 가능성을 변화시키며 차세대 모바일 혁신의 역사를 열어가는 중"이라며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 폴드'는 완전히 새로운 카테고리의 제품으로 기존 스마트폰의 한계를 뛰어 넘어 프리미엄 폴더블 기기의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이날 갤럭시 폴드는 현장에서 만져볼 수 있을 정도로는 공개되지 않았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의 일반 공개 시기를 조율 중이다.

갤럭시 폴드는 2분기 내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가격은 미정이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