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잔상 없는'삼성 'QLED TV', 獨 기관서 '최고 TV'로 인정

獨 평가지 비디오, QLED TV에 '번인·잔상 프리 인증' 부여
"최상의 시청 경험 제공해 프리미엄 TV 리더십 더 강화할 것"

  • 기사입력 : 2018년07월12일 18:41
  • 최종수정 : 2018년07월12일 18: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양태훈 기자 = 삼성전자의 2018년형 '큐엘이디(QLED) TV' 전 모델이 독일 유력 평가기관 테스트에서 '번인·잔상 프리' 인증을 획득해 최고의 프리미엄 TV로 인정받았다.

1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독일 최고 권위의 전문 평가지 비디오(Video)는 유력 평가기관인 커넥트 테스트 랩과 함께 QLED TV에 대한 각종 화질 평가 테스트를 진행, QLED TV 전 모델에 대해 번인·잔상 프리 인증을 부여했다.

번인은 같은 화면을 장시간 켜 두면 화면에 잔상이 남는 현상을 말한다. 예컨대 방소사 로고와 같은 동일 이미지가 한 위치에서 오랫동안 반복 노출됐을 경우, 번인이 발생한다. 번인에 의한 잔상은 높은 명암비와 밝기를 가진 하이다이내믹레인지(High Dynamic Range, HDR0 콘텐츠에서 특히 취약하다고 알려져 있다.

'번인·잔상 프리' 인증을 획득한 삼성전자 2018년 QLED TV. [사진=삼성전자]

조상호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이번 테스트 결과는 삼성 QLED TV의 화질 기술을 다시 한 번 입증한 것"이며 "이같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비자에게 최상의 시청 경험을 제공하고 프리미엄 TV 시장 리더십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한국을 비롯해 유럽(독일, 영국 등), 북미, 중남미, 동남아 등 전 세계 주요 국가에서 QLED TV에 대한 '번인 프리' 10년 보증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flam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