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동부이촌동 재건축 '닻' 올려..한강맨션·한강삼익 최고 35층 재건축

개발기본계획 도시계획위원회 수정가결

  • 기사입력 : 2017년12월21일 10:36
  • 최종수정 : 2017년12월21일 10: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김지유 기자] 서울시 용산구 이촌동 서빙고아파트지구 내 한강맨션·한강삼익 아파트가 최고 35층으로 재건축된다.

21일 서울시는 제23차 도시계획위원회를 개최해 이촌동 301-25번지 일대 '서빙고아파트지구 내 한강맨션(1주구)·한강삼익(2주구) 아파트 개발기본계획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

한강맨션과 한강삼익은 각각 지난 1971년, 1979년에 사용이 승인된 노후·불량 주택이다.

서빙고아파트지구 내 한강맨션(1주구)·한강삼익(2주구) 아파트 위치도 <자료=서울시>

한강맨션은 건폐율 30% 이하, 기준용적률 200% 이하, 정비계획용적률 231.98% 이하, 법적상한용적률 259.98% 이하, 높이 102.7m 이하(35층 이하)로 재건축된다.

한강맨션은 재건축 과정에서 아파트지구 내 도시기능 및 한강과 남산 경관축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 한강나들목 및 주민편익시설, 공공청사를 설치한다.

한강삼익은 건폐율 30% 이하, 기준용적률 200% 이하, 정비계획용적률 214.56% 이하, 법적상한용적률 260.78% 이하, 높이 102.7m 이하(35층 이하)로 재건축된다.

한강맨션과 한강삼익은 연계된 기반시설 설치계획에 따라 재건축을 추진하게 될 예정이다.

최종 건축계획(안)은 향후 서울특별시 건축위원회 심의를 비롯한 관련절차를 거쳐 최종 확정될 방침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향후 이촌동 한강맨션과 한강삼익은 주변 건축물과 조화를 이루는 방향으로 재건축 될 계획"이라며 "서울특별시 건축·교통 통합심의 절차를 거쳐 사업계획(안)이 최종 확정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지유 기자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