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뉴스핌 포토] 설경구와 임시완의 특급 범죄액션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 기사입력 : 2017년04월19일 17:00
  • 최종수정 : 2017년04월19일 17: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19일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제작보고회가 진행되고 있다. /김학선 기자 yooksa@

[뉴스핌=김학선 기자]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불한당)이 19일 제작보고회를 갖고 베일을 벗었다.

영화 '불한당'의 배우 설경구, 임시완, 김희원, 전혜진은 이날 오전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영화 안팎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변성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불한당'은 모든 것을 갖기 위해 불한당이 된 남자 재호와 더 잃을 것이 없어 불한당이 된 남자 현수의 이야기를 담은 범죄액션 영화다. 2012년 '나의 PS파트너'로 183만 관객을 모은 변성현 감독의 두 번째 장편 연출작으로, 5월17일 개막하는 제70회 칸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됐다. 오는 5월 개봉. 

 
 
 
 
 
 
 
 

  

[뉴스핌 Newspim] 김학선 기자 (yooksa@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