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GS25, ‘당일택배’ 서비스 시작

고객이 당일택배 접수 시 4최대 7시간 내 서울 지역 도착
서울지역 서비스 진행 후 경기도 지역까지 확대 계획

  • 기사입력 : 2017년04월11일 17:37
  • 최종수정 : 2017년04월11일 17: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함지현 기자] GS리테일은 자회사 CVSnet이 운영하는 편의점 택배 포스트박스가 배송 업체 핫라인퀵과 손잡고 신개념 배송 서비스 ‘당일택배’를 론칭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GS리테일>

GS리테일에 따르면 GS25에서 평일 오후 4시까지 접수가 완료된 ‘당일택배’는 최대 7시간안에 고객이 원하는 곳(서울 지역)에 도착하며, 16시 이후에는 다음 영업일 오전 11시까지 배송이 완료된다.

가격은 거리와 무게에 따르 6000원부터 최대 최대1만800원까지 다양하다.

실제 시뮬레이션을 진행해본 결과 고객이 당일택배를 접수한 시간부터 4시간 이내 도착율이 85%, 5시간 이내 11%, 6시간 이후가 4%로 4시간 내 배송이 높았고, 거리와 교통 상황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GS25와 포스트박스는 강남구(역삼, 논현, 신사) 102개 점포에서 서울 지역에 한해 당일에 배송이 완료되는 당일택배 서비스를 시작한 후 서비스 점포를 지속 늘리고 향후에는 배송 지역을 경기도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소성은 GS25서비스상품팀MD는 “그동안 고객은 물론 배송 업계 조차도 오래 걸리지만 비교적 알뜰한 택배 또는 상대적으로 비싸지만 빠른 배송을 위한 퀵서비스라는 고정관념이 있었던 것이 사실”이라며 “배송에 대한 고객의 니즈에 부합할 수 있는 서비스를 고민하다가 택배와 퀵서비스의 장점을 살리고 단점을 보완한 이번 당일택배 서비스를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함지현 기자 (jihyun031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