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한양대, ‘2017년도 창업선도대학 육상사업’ 신규 선정

  • 기사입력 : 2017년03월20일 19:32
  • 최종수정 : 2017년03월21일 06: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김규희 기자] 한양대가 중소기업청의 2017년도 입소(立所)형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에 신규 선정됐다. 연간 23억 원 규모의 정부지원금을 받는다.

한양대는 올해 한양대를 포함한 8개 대학이 신규 선정돼 전국에서 총 40개 대학이 본 사업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은 대학에 기술창업 플랫폼을 구축하고 유망한 초기 창업자를 발굴해 창업 전 단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양대는 총장 직속 창업지원단 조직을 신설하고 ‘기술기반 혁신창업가 양성 및 실질적 창업성과 창출’을 목표로 ICT·바이오 계열의 혁신 창업자를 집중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대학원생 기술창업 프로그램과 한양엔젤펀드를 활용한 스타트업 엔젤투자, 한양스타트업아카데미, 스타트업 기술이전 플랫폼,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등 혁신 기술 창업자 육성을 위한 단계별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특히 4월부터 예비창업자 또는 3년 미만 초기 창업 기업을 선발해 팀당 최대 1억 원의 사업화지원금과 교육 및 멘토링, 창업공간·인력·장비 등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또 성동구 내 소셜벤처밸리, IT밸리 등과 연계해 지역 내 창업활성화 및 혁신형 기술창업자를 적극 발굴해 지원한다.

 

[뉴스핌 Newspim] 김규희 기자 (Q2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