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현대캐피탈 문성민·현대건설 황연주, 프로배구 3라운드 남녀 최우수선수(MVP)

  • 기사입력 : 2016년12월28일 18:00
  • 최종수정 : 2016년12월28일 18: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현대캐피탈 문성민·현대건설 황연주, 프로배구 3라운드 남녀 최우수선수(MVP). <사진= 햔대캐피탈· KOVO>

현대캐피탈 문성민·현대건설 황연주, 프로배구 3라운드 남녀 최우수선수(MVP)

[뉴스핌=김용석 기자] 문성민과 황연주가 프로배구 남녀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프로배구 V리그 3라운드 남녀 최우수선수(MVP)로 문성민(30·현대캐피탈)이 30표 중 27표를 받아 남자 부문 최고 선수로 뽑혔고 여자부에서는 황연주(30·현대건설)가 13표를 받아 지난 라운드 MVP인 이재영(흥국생명)의 10표를 제치고 선정됐다고 28일 공식 발표했다.

문성민은 3라운드에서 공격종합 2위, 서브 2위, 득점 6위 등 고른 활약으로 소속팀 현대캐피탈이 1위를 이끌었고 프로배구 최초로 서브득점 200개를 달성했다.

황연주는 3라운드 공격종합 2위에 오르며 현대건설의 라운드 전승(5승)을 이끌며 팀을 2위로 끌어 올렸다.

 

[뉴스핌 Newspim] 김용석 기자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