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대중문화 > 일반

안신애, 日언론 관심 집중 "섹시퀸…김하늘의 후배이자 KLPGA홍보 대사"

  • 기사입력 : 2016년12월27일 16:53
  • 최종수정 : 2016년12월27일 16: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내년 시즌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 진출하는 안신애 골프선수가 일본 매체에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사진=KLPGA>

[뉴스핌=최원진 기자] 내년 시즌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 진출하는 안신애(26, 해운대비치골프앤리조트)가 일본 언론들에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한 일본 매체는 27일 '일본 진출, 섹시퀸 안신애의 모습'이란 제목의 기사를 게시했다. 이 매체는 "안신애가 일본 갤러리들을 즐겁게 해줄 것"이라며 일본 언론인 타치가와 마사키의 말을 인용했다.

이어 타치가와 마사키는 "안신애는 김하늘의 친한 후배다. 미인 집단으로 유명한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단골 홍보대사"라며 "김하늘에게 일본 투어의 장점을 듣고 끌려 대회 출전을 결정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안신애는 지난 2일 끝난 JLPGA 퀄리파잉 토너먼트(QT) 최종전에서 45위의 성적을 기록했다. 중위권에 머무른 안신애는 내년 시즌 JLPGA투어 풀 시드를 획득하지는 못했지만 조건부로 시드를 받았다. 안신애는 내년 시즌 절반에 가까운 대회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뉴스핌 Newspim] 최원진 기자 (wonjc6@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