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스포츠 > 골프

[JLPGA]이보미, 2년 연속 상금왕 올라

  • 기사입력 : 2016년11월21일 07:51
  • 최종수정 : 2016년11월21일 07:5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종달 골프전문기자]이보미(28·노부타그룹))가 일본여자프로골프협회(JLPGA) 투어에서 2년 연속 상금왕에 올랐다.

이보미는 20일 마쓰야마 CC에서 열린 다이요 에리에르 레이디스오픈 마지막 날 5언더파 667타를 쳐 합계 9언더파 279타로 공동 26위를 차지했다.

이보미 <사진=뉴스핌DB>

하지만 이보미는 시즌 남은 대회에 상관없이 상금왕을 확정했다.

테레사 루(대만)는 합계 23언더파 196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상금은 1800만 엔.

지난주 이보미는 시즌 5승째를 거두며 상금 1억7330만 엔을 돌파했다. 이날 26위로 시즌 상금 1억 7411만엔을 획득했다. 2위 신지애(쓰리본드)를 약 4000만엔 차이로 체쳤다. 이보미는 작년에도 JLPGA 투어 상금왕에 올랐다.

2년 연속 상금왕은 2010·2011년 안선주(29) 이후 처음이다.

신지애는 이번 대회에서 공동 36위에 그쳤다.

JLPGA 투어는 시즌 최종전인 리코컵 투어 챔피언십을 남겨 두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이종달 골프전문기자 (jdgolf@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