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융

현대캐피탈, 태풍 피해 차량 고객부담금 면제 등 지원

  • 기사입력 : 2016년10월09일 13:55
  • 최종수정 : 2016년10월09일 13: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송주오 기자] 현대캐피탈은 태풍 차바로 인한 부산 및 경상지역 침수피해 고객을 위해 정비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현대캐피탈은 침수로 인해 차량이 전손된 경우, 고객부담금을 전액 면제한다. 또 분실 및 파손된 번호판과 자동차 등록증을 재교부 할 경우, 신속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현대캐피탈은 리스·렌터카 이용자를 위해 제공되었던 정비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 기존 정비상품의 제공기준을 완화하고 서비스 폭을 넓혀 태풍으로 인한 고객 피해를 최소할 방침이다. 현대캐피탈 리스·렌터카의 정비상품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이라면 현대캐피탈의 긴급 정비 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현대캐피탈은 해당 지역 고객에게 피해 여부확인을 위한 사전 콜 서비스도 실시한다. 침수지역 차량에 대한 긴급 순회방문 정비도 동시에 시행 중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고객이 피해를 신속히 복구하고 일상으로 돌아가시는데 불편이 없도록 침수피해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피해를 입은 고객 분들께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송주오 기자 (juoh8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