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울산·경남

부산서 49명 추가 확진...학교·감염경로 불명 등

  • 기사입력 : 2021년04월08일 14:41
  • 최종수정 : 2021년04월08일 14: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부산=뉴스핌] 남경문 기자 = 부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 49명이 나왔다.

이소라 부산시 시민방역추진단장(왼쪽)이 7일 오후 1시 30분 코로나19 비대면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붓싼뉴스 캡처] 2021.04.07 ndh4000@newspim.com

부산시는 7일 오후 5시 이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9명이 발생해 누적 확진자는 4232명으로 늘어났다고 8일 밝혔다.

이날 발생한 확진자 중 10명은 감염경로가 불분명해 역학조사 중이다. 3명은 해외 입국자이다.

2명은 의료기관 종사자로, 주기적 검사에서 확진됐다. 3명은 부산 4150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됐다.

4명은 부산 4137번 확진자의 가족이며 2명은 격리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가 발생한 사하구 초등학교는 접촉자 104명에 대해 검사한 결과, 1명이 추가 확진되어 추가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는 확진자와 접촉, 가족간 감염 등이다.

news234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