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분양

봄 이사철에 '씨 마른' 전세매물…위례 한 달 새 전셋값 3000만원 ↑

"전월세 상한제로 세금부담 느끼 소유자...세입자와 계약 연장 꺼려"
공급 감소로 봄 이사철 전셋값 추가 상승 우려

  • 기사입력 : 2021년02월21일 07:23
  • 최종수정 : 2021년02월21일 08: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유명환 기자 = "4억이요? 지난해 말까지만 해도 51.89㎡(15평)이 3억원에서 3억 5000만원 선에서 거래됐지만 올해는 나오는 물량도 없어요. 게다가 이달부터 시행되는 전월세 상한제로 인해 소유자들이 현재 거주하고 있는 세입자와의 계약 연장 보다는 본인들이 거주하는 사례가 요즘 눈에 띄게 사례가 많아서 물량이 줄어들고 있어요"경기도 성남시 위례신도시 G부동산중개사무실 대표)

봄 이사철이 몇 달 남지 않은 상황에서 위례 신도시가 위치한 성남·하남시의 전세물량이 줄어들고 있다. '임대차2법' 여파에 최대 5년간 의무적으로 실거주해야하는 이른바 '전월세 금지법'이 적용되면서 과거 전세를 줬던 집주인들이 들어오면서 전세 물량이 감소한 것으로 시장은 분석했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위례자연앤센트럴자이 인근 부동산[사진=유명환 기자]

◆ "전달 보다 3000만원 올라"

21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위례자연앤센트럴자이 3203동 3층 51.89㎡(15평) 전세 가격은 6억 5000만원으로 연초(5억 9000만원)보다 6000만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만 해도 동일면적 6층 전세가격이 5억 3000만원이었던 것을 감안해도 한 달 사이에 1억 5000만원이 뛰었다.

인근 단지인 위례역푸르지오4단지의 전셋값도 두달 사이 3000만원이상 올랐다. 이 단지의 지난해 12월 말 83㎡(25평) 전셋값은 9억원선 거래됐지만 현재는 3000만원 오른 9억 3000만원에 거래가가 형성됐다.

가격 상승은 성남시에서 하남시로 확산되는 양상이다. 이달 송파위례24단지꿈에그린의 72㎡(22평) 전셋값은 6억 8000만원으로 지난 1월 6억 3000만원에서 거래됐던 것에 비해 5000만원 상승했다.

위례역푸르지오4단지 W공인중개사 대표는 "올 1월까지만 해도 공급물량과 가격이 정적했지만 올 2월 들어서는 가격이 많게는 6000만원가까이 뛰었다"라며 "전셋값이 올랐지만 전세물량은 전년보다 절반이상 감소했다"고 말했다.

인근 Q공인중개사 관계자는 "최근 계약을 연장하지 않겠다는 소유자가 늘어나고 있다"며 "전월세 상한제 도입되면서 올해 부과되는 보유세를 낮추기 위해 기존 세입자와의 계약 연장보다 본인들이 거주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로 인해 성남·하남시 전세량이 4분의 2가량 감소했다. 경기도 부동산거래현황에 따르면 지난달 1월 성남시에서 이뤄진 전월세 거래량은 876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729건) 보다 853건 감소했다. 하남시 역시 감소세다. 지난달 738건 이던 전월세 거래는 이달 443건 줄어든 295건으로 집계됐다.

더 쿤 문제는 앞으로 이 같은 현상이 심화될 수 있다는 데 있다. 전월세 상한제 후유증으로 새로 계약하는 전세의 경우 가격이 치솟고 아파트 전세 매물은 감소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여경희 부동산 114 연구원은 "수요보다 공급이 적은 상황에서 늘어난 보유세 영향이 전세값 인상이나 보증부 월세(반전세) 증가로 나타나고 있다"며 "본격적인 이사철인 3월에 가격 상승폭이 두드러질 수 있다"고 말했다.

ymh753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