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장 > 알림

[알립니다] "허위 정보 유포자에 민·형사상 책임을 묻겠습니다"

25일 검찰에 사이버 수사 의뢰

  • 기사입력 : 2021년01월25일 16:24
  • 최종수정 : 2021년01월25일 17: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은 25일 포털 뉴스제휴평가위 재평가 언론사 명단에 본사가 포함됐다는 허위사실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퍼트린 유포자를 검찰에 수사 의뢰하고, 민·형사상 책임을 묻기로 했습니다.

뉴스핌 150여 구성원들이 지난 18년간 쌓아올린 명예를 훼손하려는 불손한 의도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뉴스핌은 법률대리인을 통해 검찰 사이버수사대에 수사를 의뢰합니다. 허위정보 유포로 실추된 본사 명예와 취재활동 방해 등에 대해서도 민사적인 책임을 끝까지 묻겠습니다. 이를 통해 무분별한 허위 가짜 정보로 우리 사회에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는 '찌라시'와 이를 퍼트리는 유포자가 더 이상 발붙이지 못하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습니다.

뉴스핌은 이번 뉴스제휴평가결과와 별개로 3년전 창업 15년만에 종합뉴스통신사로 전환하면서 내걸은 '글로벌 리더의 지름길'이란 슬로건에 걸맞은 언론 역할에 보다 충실하겠습니다.

더 깊고 풍부한 글로벌뉴스와 새로운 트렌드에 맞춘 영상뉴스, 심층적인 기획탐사 기사로 기존 매체와 차별화하겠습니다.

이를 위해 올해 글로벌 자산관리에 대한 투자뉴스를 전담하는 취재부서(GAM부)를 국내 언론사중 처음으로 발족했습니다. 또 자본시장부를 만들어 투자와 리스크 관리에 대한 심층적인 뉴스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시장을 중심으로 한 경제분야에 특화된 종합뉴스통신사로서 다른 매체들과 차별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뉴스핌은 앞으로도 시장지향적인 글로벌 종합뉴스 통신사 길을 의연하게 걸어갈 것을 독자 여러분에게 다시한번 약속드립니다.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