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경기도교육청 '학생이 직접 만드는 미래학교' 교사 4명 공모

  • 기사입력 : 2021년01월22일 17:47
  • 최종수정 : 2021년01월22일 21: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수원=뉴스핌] 순정우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22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신나는학교(가칭)' 설립 사무와 개교를 추진할 파견 교사 4명을 모집한다.

경기도교육청 전경.[사진=뉴스핌DB]

'신나는학교(가칭)'는 도교육청이 지난 13일 총 사업비 83억 8000만 원 규모, 안성 보개초등학교 자리에 2022년 3월 개교를 목표로 하는 기숙형 중·고 통합 운영 학교로 일명 '해리포터학교'로 칭했었다.

지원 자격은 경기도 공립 중등학교 현직 정규 교과 교사이다. 지원을 원하는 교사는 도교육청 홈페이지에서 세부 내용을 확인하고 다음 달 2일까지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도교육청은 선발한 교사를 올해 3월부터 신나는학교 설립 사무 도움교로 지정한 안성고등학교로 파견하고 내년 3월에는 신나는학교로 정식 발령할 방침이다. 결과 발표는 다음 달 9일 도교육청에서 합격자 소속교로 공문 발송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황윤규 미래교육정책과장은 "기존 학교 설립은 국가교육과정을 바탕으로 교육 환경, 내용, 형식을 정해놓고 학생 배치를 하기 때문에 학생 의견을 수용하거나 기존 틀을 바꾸기 어려웠었다"며, "신나는학교는 학생이 학습결정권을 갖고 모든 체제를 함께 만드는 미래학교의 새로운 시도인 만큼 아이들의 상상을 새로운 발상으로 지원할 열정과 전문성을 갖춘 선생님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신나는학교는 초·중등교육법 제60조에 따른 공립 학력인정학교로 학생 100여 명이 중·고 통합, 무학년·무학급 수업을 직접 만들어간다.

jungw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