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지자체

고양시, 온실가스 감축 사업 본격 추진…예산 2558억원 수립

  • 기사입력 : 2021년01월21일 17:24
  • 최종수정 : 2021년01월21일 17: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양=뉴스핌] 이경환 기자 = 경기 고양시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올해 온실가스 감축사업 예산을 수립하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고양시청.[사진=고양시] 2021.01.21 lkh@newspim.com

올해 추진사업 대상은 건물, 수송, 폐기물, 농축산, 토지, 대응기반 등 6개 부문으로, 고양시 온실가스 감축목표인 2030년 배출전망치(BAU) 대비 32.8% 감축목표 달성을 위한 14개 추진전략, 38개 실천과제, 65개 세부사업이다.

이를 위해 시는 예산 2558억원을 수립했다. 세부사업에 포함된 건물 부문의 대규모 개발사업 예산 약 1조3300억원은 추진 일정이 확정되지 않아 온실가스 감축사업 예산에 포함하지 않았다.

구체적 추진사업 및 감축목표는 ▲ 건물분야에서 3만1274t ▲ 수송분야에서 7만2680t ▲ 폐기물분야에서 5만9906t ▲ 농축산 분야에서 3313t ▲ 토지분야에서 6t ▲ 대응기반 분야에서 5480t 등 총 17만2000t을 감축해 2030년 감축목표량 225만8000t 중 7.6%를 올해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고양시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사업'으로 2019년 수립한 '파리기후변화협약 이행을 위한 고양시 환경정책'에 따라 2030년 온실가스 배출량 예측치(BAU)의 32.8%를 감축하도록 2020년부터 사업별 추진상황 점검 및 온실가스 감축효과 분석 등 체계적·효율적으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관리하고 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전 세계 최대 관심사는 기후위기"라면서 "앞으로 지속적인 온실가스 감축사업의 이행을 통해 2023년 COP28(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유치와 2050년 탄소중립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겠다"고 강조했다.

l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