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국민연금 기금본부 조직개편 단행..해외주식실·채권실 분리

  • 기사입력 : 2021년01월13일 11:10
  • 최종수정 : 2021년01월13일 11: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임성봉 기자 =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는 13일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직 개편에 따라 해외증권 투자부문 조직인 해외증권실을 해외주식실과 해외채권실로 분리·확대됐다. 대체투자에 대한 위험관리 강화를 위해 대체리스크관리팀도 사모투자와 실물자산 분야로 분리·개편했다.

국민연금공단 본부 전경 [사진=국민연금공단] 2020.06.10 kebjun@newspim.com

이에 따라 기금운용본부는 기금운용본부장 아래 3부문·12실·1단·1팀· 3해외사무소(총38팀·5부)로 운영된다.
기금운용본부는 이번 조직 개편을 통해 해외주식에 대한 직접 운용 확대 등 유연한 전략 수립 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김용진 국민연금 이사장은 "조직 개편을 통해 기금의 대체투자는 물론 증권 부문에서의 해외투자 역량을 강화해 명실상부한 글로벌 연기금 전문 운용기관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imb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