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경제

[GAM] 비트코인 투자한다면 '주말이 뭔가요? 먹는 건가요?'

주말 거래량, 지난해 12월부터 주중보다 많아져
주말 유동성은 적어 가격 변동성 더욱 커져
대형 투자자들이 쓰는 알고리즘 매매가 변동성 극대화

  • 기사입력 : 2021년01월12일 08:00
  • 최종수정 : 2021년01월12일 08: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이 기사는 1월 11일 오후 07시07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5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런던 로이터=뉴스핌] 김선미 기자 = 비트코인은 잠들지 않는다.

올해 첫 토요일인 1월 2일 많은 사람들이 새해 축하주로 숙취에 시달릴 때 비트코인은 사상 처음으로 3만달러를 넘어섰다.

리서치 업체 크립토컴페어가 지난해 12월 1일부터 올해 1월 3일까지 전 세계 6개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에서의 거래량을 추적한 결과 주말 거래량이 주중보다 10% 많았다. 이전 11개월 간 주말 거래량이 주간 거래량보다 13% 적었던 것과 비교하면 큰 전환이다.

비트코인 [사진=뉴스핌 로이터]

이처럼 주말 변동성과 거래량이 급증하면서 대형 및 개인 투자자들이 새로운 고민거리를 떠안게 됐다. 주중 근무시간 외에도 책상에 앉아 가격 변동 추이를 들여다보고 있지 않으면 수익을 낼 기회를 놓치거나 손해를 입을 수 있기 때문이다.

로이터 통신이 가상화폐 브로커들과 트레이더들과 인터뷰한 결과, 주말 거래량이 이처럼 급증한 주요 원인은 최근 비트코인 투자에 대거 유입된 헤지펀드 등 대형 기관 투자자들이 사용하는 알고리즘 매매에 있는 것으로 지적됐다.

뉴욕 소재 코인 거래소 제미니의 영국 책임자인 블레어 핼리데이는 "과거 거래 활동은 주중 영업시간에 특정 시점에 특정 규모를 매매하는 트레이더들을 기반으로 했지만, 지금은 거래량이 지나치게 막대해져 주말까지 넘쳐 흐르는 관계로 트레이더들이 떠난 데스크에서 알고리즘이 일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통 알고리즘 매매는 적은 규모로 이뤄지기 때문에 큰 가격 변동성을 초래하지는 않는다.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미국 소프트웨어 업체 마이크로스트래티지의 알고리즘을 사용한 비트코인 거래량은 4억2500만달러에 그쳤다.

하지만 주말에는 유동성이 주중보다 적기 때문에 유동성이 줄어든 상태에서 거래량만 많아지면 가격 변동성이 더욱 과장된다. 게다가 직접 매매하는 트레이더들과 다른 알고리즘이 이러한 흐름을 추종하면 변동성은 더욱 극대화된다.

리서치 업체 코인 메트릭스에 따르면, 지난해 크리스마스 연휴 기간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매수-매도 호가 스프레드가 확대되면서 한산한 유동성을 반영했다.

비트코인 시장은 연중무휴이기 때문에 불시에 가격 변동성이 나타날 수 있는 여지가 언제나 존재한다.

전통적 금융시장에서는 개인 및 데이 트레이더들이 이러한 변동성에 책임이 있지만, 지난주 비트코인을 4만2000달러까지 끌어올린 폭등세의 중심에는 미국 대형 투자자들이 있다.

헤지펀드들과 보다 전통적인 투자운용사들까지 가세하면서 알고리즘 매매가 증가했고, 그 결과 주말 비트코인 변동성이 극대화됐다는 설명이다.

가상화폐 시장의 알고리즘 매매는 주류 자산시장과 유사하다. 우선 시간가중평균가격(time-weighted average price, TWAP)을 목표로 특정 시간에 특정 규모를 매매하는 방식이 있고, TWAP의 약점인 거래량 급변을 보완하기 위한 거래량가중평균가격(volume-weighted average, VWA)을 목표로 하는 방식이 있다.

하지만 이러한 알고리즘과 함께 직접 매매하는 트레이더들이 여전히 존재하기 때문에, 가격 변동성을 이용해 이익을 취하려는 트레이더들은 오히려 주말이 더 바빠졌다.

가상화폐 거래업체 OSL의 페르난도 마티네즈 남북미 책임자는 "펀드들은 언제나 변동성에서 수익 기회를 노리고 있는데, 이러한 기회는 유동성이 줄어드는 시기에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지브롤터 소재 디지털애셋매니지먼트의 트레이딩 책임자인 스콧 맥킴은 스페인 공휴일인 주님공현 대축일(1월 6일)에 다섯 차례 거래를 실행해 총 150만유로를 매매했다.

그는 가족이 만찬을 즐기고 선물을 열어보는 동안 고객들을 위해 전화를 걸고 매매를 실행하느라 휴일을 즐길 수 없었다. 맥킴은 "비트코인은 절대 잠들지 않고, 나도 잠들 수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전통 금융시장과 달리 365일 하루 24시간 쉬지 않는 가상화폐 시장이 주말이나 공휴일에 발생하는 가격 변동 이벤트에 즉각 대응하기를 원하는 투자자들에게는 장점이 될 수 있다.

시카고 트레이딩 업체 DRW의 가상화폐 책임자인 크리스 주엘크는 "주말에 가격에 영향을 주는 이벤트가 발생한다면 가상화폐 투자자들은 즉시 리스크 헤징에 나설 수 있다"며 "이는 매우 강력한 장점"이라고 강조했다.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