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화학

솔루스첨단소재, LG에너지솔루션 품질 승인...전지박 양산 초읽기

5년간 LG에너지솔루션에 배터리 핵심 소재 전지박 공급

  • 기사입력 : 2021년01월08일 11:17
  • 최종수정 : 2021년01월08일 11: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솔루스첨단소재가 LG에너지솔루션으로부터 전기차 배터리 핵심 소재인 전지박에 대한 최종 품질 승인을 받게 되면서 본격적인 양산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솔루스첨단소재는 헝가리 제1공장에서 생산한 전지박이 LG에너지솔루션의 최종 품질 승인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승인은 LG화학과 맺은 기존 공급계약의 연장선에서 진행됐다. 솔루스첨단소재는 지난 2019년 7월 LG화학과 약 3억8000만 달러(약 4200억원)규모의 전지박 중장기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 계약에 따라 솔루스첨단소재는 오는 2025년 12월 31일까지 5년간 LG화학에서 물적분할된 LG에너지솔루션에 전지박을 공급하게 된다. 판매 및 공급지역은 유럽이다.

헝가리 터터바녀 산업단지 내에 위치한 솔루스첨단소재의 전지박 공장 조감도 [제공=솔루스첨단소재]

솔루스첨단소재 관계자는 "이미 헝가리 제1공장 준공에 앞서 연산 1만t의 약 80% 물량 공급처를 확보해 뒀을 만큼 수주 경쟁력도 입증했다"며 "연달아 글로벌 배터리 고객사들의 높은 눈높이 충족에 성공하면서 타 경쟁사 대비 전지박 시장 우위를 선점할 가능성이 커졌다"고 말했다.

유럽 내 유일한 전지박 생산기지인 헝가리 제1공장은 솔루스첨단소재의 자회사인 서킷포일 룩셈부르크(CFL)가 보유한 세계 최초 전지박 개발 기술과 생산 노하우를 활용해 고품질의 전지박을 구현하고 있다.

솔루스첨단소재는 연산 1.5만t 규모의 헝가리 제2공장 증설 투자에 이어 오는 2025년까지 연산 7.5만t의 생산능력을 갖춰 유럽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달 23일 안정적인 원재료 공급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솔루스첨단소재 유럽 법인에 약 575억원을 투자하는 유상증자에 참여한 바 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