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서초 삼성타워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기사입력 : 2020년11월19일 12:37
  • 최종수정 : 2020년11월19일 12:3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서울 서초구 삼성타워 빌딩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감염자가 잇따라 발생했다.

19일 삼성자산운용과 삼성생명에 따르면 서초타워 C동에 입주한 삼성자산운용 직원 1명이 감염 확진자로 판정 받았다. 해당 층 직원들은 전원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으며 나머지 직원들은 이번주 재택근무를 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검사 방역 지침에 따르고 있다"고 말했다.

삼성서초타워 3개 빌딩 가운데 A동 삼성생명 빌딩에 근무하는 삼성생명 직원도 전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삼성생명은 감염자가 근무한 층을 소독하고 같은 층 근무자들을 재택근무로 전환했다.

 

az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