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가요

방탄소년단, 빌보드 '팝 송' 차트 9위...한국가수 최고 기록

  • 기사입력 : 2020년11월04일 09:24
  • 최종수정 : 2020년11월04일 09: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차트와 스포티파이에서 식지 않는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3일(현지시간) 발표한 최신 차트(11월 7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는 '팝 송' 차트에서 전주 대비 2계단 상승한 9위를 기록했다.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2020.11.04 alice09@newspim.com

'팝 송' 차트는 빌보드가 발표하는 라디오 차트 중 하나로, 팝 장르의 상위 40개 곡을 대상으로 미국 내 약 160개 주요 라디오 방송국의 주간 방송 횟수를 집계해 순위를 매긴다.

방탄소년단은 '팝 송' 차트에서 자체 최고기록 경신 행진을 이어간 동시에 한국 가수로는 역대 최고 순위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방탄소년단이 종전에 '팝 송' 차트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던 것은 지난해 4월 발매한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의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의 22위였다.

'다이너마이트'는 '빌보드 글로벌 200'과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에서도 나란히 2위를 기록하며 최상위권을 유지했다. 지난 9월에 신설된 이 두 차트는 200개 이상 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매긴다.

또한 '다이너마이트'는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12위를 기록했다. 지난 8월 21일 발매와 동시에 한국 가수 최초로 2주 연속 정상에 오른 데 이어 3번의 1위, 4번의 2위를 차지하는 등 역대 방탄소년단 곡 가운데 가장 롱런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뿐만 아니라 빌보드의 다른 차트들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라디오 송' 차트에서는 전주 대비 두 계단 오른 18위를 차지해 자체 최고기록을 경신했으며, '디지털 송 세일즈' 3위, '멕시코 에어플레이' 2위, '캐나다 핫 100' 16위, '어덜트 팝 송' 17위, '스트리밍 송' 21위, '어덜트 컨템퍼러리' 21위를 각각 기록했다.

이외에도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 스포티파이 최신 차트(11월 1일자)에서 '글로벌 톱 50' 8위로 역주행하며 랭크됐다. 방탄소년단은 '다이너마이트' 발매와 동시에 한국 가수 최초로 '글로벌 톱 50'에 이름을 올린 뒤 두 달 넘게 10위권에 굳건히 자리하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0일 새 앨범 'BE (Deluxe Edition)'를 전 세계에 동시 발표한다. 

alice09@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