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알림] 기업유치 해법을 찾다…22일 뉴스핌 '지역상생·균형발전' 토론회

오전 9시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서 진행
지방정부, 기업유치 전략·실천방안 모색
김사열 위원장, 백군기·장세용 시장 참석

  • 기사입력 : 2020년10월21일 10:10
  • 최종수정 : 2020년10월22일 01: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뉴스핌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함께 오는 22일 '자치분권과 지자체의 기업유치 전략'을 주제로 2020 뉴스핌 지역상생·균형발전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수도권은 강남 부동산 불패가 상징하듯 경제적 부가 넘쳐나는 반면 비수도권은 기업들이 떠나면서 도심 공동화가 심각해지고 있다.

리쇼어링 기업에게 지방정부가 어떤 인센티브를 줄 것인지, '상부상조' 전략이 절실한 시점이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뉴스핌 대토론회 kilroy023@newspim.com

이에 이번 토론회는 지역상생과 리쇼어링을 화두로 전문가들이 구체적·실천적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가 될 예정이다.

토론회는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 불룸A에서 오전 9시 시작된다.

신현태 뉴스핌 부사장의 개회사에 이어 황명선 전국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 회장(논산시장), 김사열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이 축사를 할 예정이다.

박승규 지방행정연구원 지역포용발전실장이 '기업유치 현황과 정부 지원방안'을, 백군기 용인시장이 '지방분권과 기업유치 전략'을 각각 기조발제 한다.

이어 장세용 구미시장이 '구미시의 기업유치 성공비결'을 사례발표 한다.

이후 열리는 패널토론에는 전광섭 한국거버넌스학회 회장, 양병내 국가균발전위원회 총괄기획국장, 홍장의 마산자유무역지원관리원장, 조재한 산업연구원 혁신성장정책실장이 참여한다.

한편 정부가 지난 13일 '지역균형 뉴딜 추진방안'을 발표하고 향후 5년간 160조원이 투입되는 한국판 뉴딜 사업 중 75조3000억원이 투자되는 지역 사업과 지방자치단체가 주도적으로 추진하거나 공공기관이 지자체와 협업해 추진하는 사업 등을 집중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대한상공회의소,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가 후원한다.

sunup@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