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산재 처리 진행 상황 모바일로 확인…조회 가능 서류 3→11종 확대

  • 기사입력 : 2020년10월18일 12:00
  • 최종수정 : 2020년10월18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근로복지공단은 내일부터 산재를 신청한 재해자가 실시간으로 민원서류 처리 진행 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종전에는 재해자가 산재 처리상황을 조회하기 위해 웹사이트(고용·산재보험 토탈서비스)에 회원가입 후 공인인증서로 접속하는 등 절차가 복잡했다. 이에 컴퓨터 활용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자, 외국인은 물론 일반 재해자도 조회가 어렵다는 의견이 많았다. 

모바일 검색서비스는 애플리케이션 설치나 공인인증서 없이 접수번호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산재 처리현황을 검색할 수 있다. 

산재 모바일 검색서비스 개선안 [자료=근로복지공단] = 2020.10.18 jsh@newspim.com

이와 함께 조회 가능한 민원서류도 기존 '요양신청서' 등 3종에서 11종으로 대폭 확대한다. 

'서류 처리 중'으로 단순하게 표시됐던 처리 경과도 '의학 소견 의뢰', '현장 재해조사' 등 14개 진행 상황으로 구체화해 고객 문의 처리 경과를 상세히 안내하도록 개선했다.

강순희 이사장은 "모바일 검색서비스는 공단의 업무처리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함으로써 산재 처리의 신속성을 제고함은 물론, 코로나 일상 시대에 고객이 보다 쉽고 간편하게 산재를 신청하고 보상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온 고객 중심서비스의 일환"이라고 전했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