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일본

일본, 베트남과 무기 수출 협정 체결...내주 스가 방문시 서명

  • 기사입력 : 2020년10월14일 11:12
  • 최종수정 : 2020년10월14일 11: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일본이 중국의 해양 진출에 대응하기 위한 인도·태평양 국가들의 방위력 강화 움직임의 일환으로 베트남과 방위장비와 기술을 수출하는 협정을 체결할 계획이라고 18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는 내주 취임 후 처음으로 베트남과 인도네시아를 방문할 예정이며, 베트남 방문 중 협정에 서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베트남은 남중국해에서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고 있다. 남중국해는 중동과 아시아를 연결하는 해상 교통로에 위치하고 있어 일본의 안보에도 직결된다. 이번 베트남 방문에서도 중국을 견제하기 위한 양국의 안보 협력 강화가 주된 논의 대상이 될 전망이다.

베트남과 체결하는 협정의 명칭은 '방위장비·기술이전 협정'이다. 일본에서 생산한 방위장비를 수출하는 법적 기반이 된다.

일본은 미국, 영국 등 9개국과 협정을 체결했으며, 동남아시아에서는 필리핀과 말레이시아에 이어 베트남이 세 번째 국가가 된다.

일본은 지난 2014년 군사력 증강과 방위장비 단가 인하를 위해 해외 무기 수출을 일부 해금했지만, 지금까지 완제품 수출 계약은 지난 8월 필리핀과 체결한 경계관제 레이더 계약이 유일하다.

일본 정부는 동남아 수요를 개척하기 위해 인도네시아, 태국 등과도 무기 수출 협정을 체결하기 위한 교섭을 벌이고 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사진= 로이터 뉴스핌]

goldendo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