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경제일반

[주간 중국 증시브리핑] 경기회복 신뢰도 상승, 상하이지수 3350선 돌파 기대

연휴기간 소매∙항공∙영화 등 소매지표 상승
9월 수출입, CPI∙PPI, 시중통화량 지표 발표

  • 기사입력 : 2020년10월12일 10:03
  • 최종수정 : 2020년10월12일 10: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지난 8일간의 국경절 연휴를 마치고 9일 개장한 중국 증시는 상승 마감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1.68% 상승한 3272.08로 장을 마쳤고, 선전성분지수와 창업판지수는 2.96% 와 3.81%의 높은 주가 상승폭을 기록했다.

전문가들은 국경절 연휴 기간 입증된 강력한 소비 회복 기류에 힘입어 금주(10월12일~10월16일)에도 이 같은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일부 전문가들은 이번 주 증권, 보험, 창업판 등록제, 환경보호, 인공지능, 5G 등의 업종을 중심으로 두드러진 강세가 연출되는 가운데, 상하이종합지수는 3350선까지 올라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경절 연휴 기간 코로나19 사태로 침체됐던 소비가 눈에 띄게 회복되면서 중국 경제 펀더멘털(기초체력)에 대한 확신을 키워준 것이 금주 중국 증시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중국 상무부에 따르면 국경절 연휴 기간인 1일부터 8일까지 전국 소매판매액과 주요 요식업체 판매액은 1조6000억 위안으로 지난해 국경절 연휴 기간 달성한 1조5200억 위안 대비 4.9% 증가했다.

중국민항국(民航局)에 따르면 연휴 8일간 일일 평균 항공 운행량은 지난해 국경절 연휴 기간의 89.7% 수준까지 회복됐다. 아울러 중국국가영화국(國家電影局)에 따르면 1일부터 7일까지 박스오피스 매출은 36억9600만 위안으로 역대 국경절 매출 규모 2위를 기록했다.

아울러 지난 10년간 국경절 연휴 이후 A주(중국 본토증시에 상장된 주식) 추이를 살펴볼 때, 국경절 연휴 이후 5거래일간 중국 증시의 3대 지수가 눈에 띄는 상승세를 연출한 경우가 확률적으로 높았다.

중국 증시 정보제공업체 동방재부(東方財富) 초이스(Choice)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 2010~2019년 국경절 이후 5거래일 간 3대 지수인 상하이종합지수, 선전성분지수, 창업판지수는 8차례 상승했다.

상하이종합지수의 경우 지난 2010년 국경절 이후 5거래일 간 8.43% 올라 최대 상승폭을, 2018년에는 -7.6%의 최대 하락폭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선전성분지수는 2015년과 2018년 9.14%와 -10.03%의 최대 등락폭을, 창업판지수는 2015년과 2018년 10.68%와 -10.13%의 최대 등락폭을 보였다.

이와 함께 금주 공개되는 9월 경제지표가 중국 경기회복에 대한 신뢰감에 더욱 힘을 실어줄 지 주목된다.

중국 당국은 오는 13일에는 9월 수출입 지표, 15일에는 9월 소비자물가지수(CPI)와 생산자물가지수(PPI)를 공개한다. 이와 함께 15일에는 시중 유동성의 흐름을 보여주는 광의통화(M2), 신규 위안화 대출 규모, 사회 융자 총량 규모 지표를 발표한다.

제일재경연구원(第一財經研究院∙CBNRI) 수석이코노미스트들은 9월 수출 증가율은 5.6~12.6%를, 9월 수입 증가율은 -3.3~8.5%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전달 수출∙수입 증가율은 각각 9.5%와 -2.1%를 기록했다.

이와 함께 지난달 CPI는 전달(2.4%)에 비해 다소 축소된 1.7~2.3% 대를 기록할 것으로, 같은 기간 PPI는 -2.1~-1.6%를 기록해 전달(-2.0%)에 이어 마이너스 성장을 이어갈 것으로 예측했다.

오는 15일 인민은행이 공개하는 M2, 신규 위안화 대출 규모, 사회 융자 총량 규모 지표 또한 관전포인트 중 하나다. 이들은 시중의 통화량 및 유동성 흐름을 예측할 수 있는 지표라는 점에서, 이들 3대 지표의 규모가 전달대비 축소될 경우 최근 시장에서 일고 있는 통화정책의 긴축 전환 관측에 더욱 힘을 실어줄 것으로 예상된다.

국태군안(國泰君安)은 9월 신규 위안화 대출은 1조9000억 위안으로 전달(1조2800억 위안)보다 늘어날 것으로, 같은 기간 사회 융자 총량은 2조5000억 위안으로 전달(3조5800억 위안)보다 줄어들 것으로 예측했다. 9월 M2 증가율은 10.6%로 전달(10.4%) 대비 소폭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10월 9일 상하이종합지수 추이[그래픽 = 텐센트증권]

pxx1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