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강원

고성 용촌해변서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기사입력 : 2020년09월28일 18:39
  • 최종수정 : 2020년09월28일 18: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고성=뉴스핌] 이순철 기자 = 강원 고성군 토성면 용촌해변에서 30대 엄마 등 일가족 3명이 너울성 파도에 휩쓸려 숨졌다.

자료사진.[뉴스핌DB]2020.09.03 onemoregive@newspim.com

28일 속초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58분쯤 고성군 토성면 용촌 앞 해변에서 너울성 파도에 휩쓸렸던 엄마 A(39) 씨와 아들 B(6) 군, 조카 C(6) 양이 숨졌다.

이들은 주변 관광객들의 신고로 출동한 구조대에 의해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목숨을 잃었다.  

이들은 해변에서 모래놀이를 하던 중 파도에 휩쓸린 것으로 알려졌다.

속초해경은 A씨가 아들과 조카 등 사촌남매를 구조하러 들어갔다는 목격자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고 당시 고성지역 해변은 풍랑주의보 해제 영향으로 너울성 파도와 높은 파고가 일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grsoon81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