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골프

김종덕, 챔피언스투어 우승 '통산 29승'... "30승 성공, 예감"

KPGA 챔피언스투어 2회대회서 정상

  • 기사입력 : 2020년09월25일 16:38
  • 최종수정 : 2020년09월25일 16: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김종덕이 'KPGA 챔피언스투어 2회대회(총상금 1억원, 우승상금 1600만원)'에서 시즌 2승이자 통산29승을 올렸다.

김종덕(59)은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전남 나주 소재 골드레이크CC 힐, 밸리코스(파72. 6549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만 9개를 몰아쳐 9언더파 63타로 단독 선두에 자리했다.

챔피언스투어 2회대회 챔피언 김종덕. [사진= KPGA]

대회 최종일 1번홀(파4)부터 경기를 시작한 김종덕은 첫 홀부터 버디를 잡아낸 뒤 6번홀(파5)에서도 버디를 추가했다. 전반에만 2타를 줄인 김종덕은 11번홀(파3)에서 버디를 솎아낸 뒤 13번홀(파5)에서 이글을 꽂아 넣은 데 이어 바로 다음 홀인 14번홀(파4)에서 또 다시 버디를 집어넣었다.

15번홀(파4)과 16번홀(파4)을 나란히 파로 막아낸 김종덕은 마지막 2개 홀인 17번홀(파3)과 18번홀(파5)에서 2개 홀 연속 버디에 성공하며 이날만 8타를 줄여 최종합계 17언더파 127타로 2위 선수와 7타 차 우승을 차지했다.

김종덕은 KPGA를 통해 "양일간 '노보기 플레이'를 펼친 것에 대단히 만족한다. 샷은 물론이고 퍼트가 정말 잘 됐다. 특히 골드레이크CC의 코스 컨디션이 정말 좋다. 대회가 끝난 뒤 골프장 관계자 분들께도 고맙다고 인사를 했다"고 전했다.

지난 7월 '제8회 그랜드CC배 KPGA 시니어 오픈'에서 시즌 첫 승을 달성한 김종덕은 이번 대회서도 정상에 오르며 석종율(51)에 이어 2020 시즌 KPGA 챔피언스투어의 두번째 다승자가 됐고 상금순위는 2위(4287만1733원)에 위치했다. 현재 상금랭킹 1위는 석종율이다.

특히 김종덕은 이번 우승으로 통산 우승 횟수를 29승(KPGA 코리안투어 9승, 일본투어 4승, KPGA 챔피언스투어 11승, 일본 시니어투어 4승, 대만 시니어투어 1승)으로 늘렸다.

그는 "최근 정말 골프가 잘 되고 있다. 아직 남은 대회가 몇 개 더 있는데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더 많은 우승을 달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지난해에 이어 이번 시즌에도 KPGA 챔피언스투어의 상금왕에 오르는 것이 목표이고 올해 안에 통산 30승에 성공할 것 같은 좋은 예감도 든다"고 밝혔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