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항공

김현미 국토부 장관 "아시아나항공 경쟁력 유지 지원"

아시아나항공에 예비부품 확보 등 안전투자 당부

  • 기사입력 : 2020년09월14일 20:22
  • 최종수정 : 2020년09월15일 08: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인수합병(M&A)이 무산된 아시아나항공의 경쟁력이 유지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김현미 장관은 지난 11일 아시아나항공 M&A 무산 후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2020.09.08 leehs@newspim.com

김 장관은 이날 "관계부처·채권단 등과 지속적인 협의로 아시아나항공의 네트워크 경쟁력이 유지될 수 있도록 해달라"며 "특히 아시아나항공의 안전운항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감독 활동을 철저히 실시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아시아나항공에 예비부품 확보 등 안전 관련한 투자를 소홀히 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국토부는 아시아나항공이 기업가치 제고방안을 수립·실행하는 과정에서 관계부처, 채권단과 적극 협의해나갈 방침이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