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삼성 갤노트20 첫 날 개통량 역대 최다...기세 이어 '흥행' 성공할까

14일 하루 개통량 25만8000대 기록...갤노트10 대비 10% 많아
예판 호조로 성공 기대감 ↑...초기 구매자들에 무선이어폰 등 증정

  • 기사입력 : 2020년08월16일 14:47
  • 최종수정 : 2020년08월17일 08: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20 첫 날 개통량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예약 호조에 힘입어 갤럭시노트20이 흥행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1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 14일 갤럭시노트20 사전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개통을 진행한 결과 첫 날 개통량이 역대 최다인 25만8000여대로 집계됐다. 

갤럭시노트20의 사전예약은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진행됐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삼성전자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 20 시리즈. 2020.08.06 dlsgur9757@newspim.com

갤럭시노트20이 기존 역대 최다 개통 기록인 2017년 갤럭시S8의 25만대를 갈아 치운 것이다. 전작 갤럭시노트10과 비교하면 약 10% 많은 수준이다.

예약 판매량 규모는 전작 갤럭시노트10의 동일 기간 대비 약 90% 수준이다. 이는 2018년 출시한 갤럭시노트9와 비교하면 약 1.6배 많다. 

갤럭시노트20은 당초 상반기 선보인 갤럭시S20 대비 성능에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는 지적을 받기도 했으나 노트 시리즈의 핵심인 'S펜' 성능과 자체 앱 '삼성 노트'의 기능을 한층 업그레이드 하면서 좋은 성적을 거둔 것으로 풀이된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영향으로 상반기 정체됐던 구매 수요가 회복되면서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선물 증정 마케팅으로 초반 분위기를 흥행으로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예약 선물 증정 기간은 끝났지만 오는 21일부터 이달까지 갤럭시노트20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갤럭시버즈플러스 ▲엑스박스 게임 패스 컨트롤러 ▲스마트폰에서 잉크 없이 메모를 바로 출력해 주는 '네모닉 미니' ▲삼성 케어 플러스 중 원하는 상품 한 가지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