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고성능 세단 '더 뉴 아우디 S8 L TFSI' 출시

세단·스포츠카 기능 겸비…2억500만원부터

  • 기사입력 : 2020년07월07일 17:12
  • 최종수정 : 2020년07월07일 17: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강명연 기자 = 아우디는 고성능 세단 '더 뉴 아우디 S8 L TFSI'를 오는 10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더 뉴 아우디 S8 L TFSI'는 아우디 A8 L의 고성능 플래그십 세단으로 4.0L V8 TFSI 엔진과 8단 팁트로닉 변속기를 탑재했다.

아우디 S모델은 아우디 브랜드의 고성능 모델 라인이다. 레이싱 경험을 기반으로 모터스포츠의 유전자를 품은 독보적인 기술, 스포티함, 혁신적인 디자인을 실현하고 있다. '최고의 성능(Sovereign Performance)'의 첫 알파벳을 딴 아우디 S 모델은 일상을 위한 스포츠카라는 설명에 걸맞게 평소에는 안락한 세단으로, 필요시에는 강력한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스포츠 카의 매력을 겸비했다.

더 뉴 아우디 S8 L TFSI [사진=아우디코리아]

이 모델은 4.0L V8 TFSI 엔진과 8단 팁트로닉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최고 출력 571 마력, 최대 토크 81.58kg.m의 강력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3.9초다. 최고 속도는 250km/h (안전 제한 속도), 연비는 복합 연비 기준 7.2km/l이다.

외관은 '아우디 프롤로그'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디자인됐다. 범퍼, 도어 실, 머플러팁을 발전시켜 A8과 구분했다. 전면과 후면에 S8 뱃지를 기본으로 적용했으며, 앞·뒤 범퍼, 그릴 및 윈도우 몰딩에 적용된 블랙 패키지와 알루미늄으로 마감된 폴딩, 열선, 눈부심 방지 및 메모리 기능이 탑재된 사이드 미러가 날카로운 느낌을 선사한다.

후면에는 S 모델 라인에만 적용되는 디퓨저에 크롬 트림의 테일파이프 4개가 장착됐다. 실내는 이전 세대 대비 길어진 5310mm의 전장과 3128mm의 휠 베이스, 더욱 넓어진 전폭과 높아진 전고로 레그룸에서 헤드룸까지 넓고 여유 있는 실내 공간을 확보한다.

'더 뉴 아우디 S8 L TFSI'의 가격은 부가세 포함 2억500만원이다.

unsai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