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철강

포스코청암재단, 코로나19 극복 긴급생활장학금 전격 지원

경제적 어려움 겪는 포항·광양 출신 대학생 지원
7월15일 선발공고...8월중 지원 대상자 발표

  • 기사입력 : 2020년07월06일 15:20
  • 최종수정 : 2020년07월06일 15: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포스코청암재단은 6일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포항·광양지역 가정 대학생 자녀들의 학업을 지원하기 위해 'With POSCO 긴급생활장학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With POSCO 긴급생활장학금은 포스코청암재단이 미증유의 국가적 재난 상황인 코로나 극복 해결에 동참하기 위해 긴급 편성한 사업으로, 국가장학금인 한국장학재단 장학금과 중복수혜가 가능한 생활장학금 성격으로 많은 지역 대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강남구 대치동 포스코센터 [사진=이형석 사진기자]

With POSCO 긴급생활장학금선발대상은 올해 기준중위소득 60% 이하인 포항·광양지역 가정의 대학생으로,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부모가 실직이나 폐업을 당해 가정경제가 급격히 어려워졌거나 아르바이트 일자리를 잃어 생활이 어려워진 학생이다. 선발인원은 200명 규모이며 금번 선발된 학생들은 인당 100만원의 학비보조금을 8월 중 지급받게 된다. 

포스코청암재단은 이달 15일 선발공고를 시작으로 30일까지 2주 동안 접수된 신청자를 심사해 8월 중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최종 선발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신청서는 포스코청암재단 홈페이지서 다운로드 받아 선발공고문에 안내된 구비서류와 함께 재단 담당자 메일로 보내면 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재단 홈페이지를 확인하면 된다.  

김선욱 이사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아르바이트 일자리마저 사라져 많은 대학생들이 학비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긴급생활장학금을 준비하게 되었다"며 "코로나 19 장기화로 학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의 대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people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