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미국·북미

[팬데믹 현황] 누적 확진 1000만 돌파...미국, 닷새째 신규 확진 최고치 (28일 오후 2시 33분 기준)

  • 기사입력 : 2020년06월28일 16:42
  • 최종수정 : 2020년06월28일 16:4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전 세계 코로나19(COVID-19) 누적 확진자 수는 1000만명을 돌파했다. 로이터통신과 월드오미터 자체 집계 결과다. 미국 존스홉킨스대 집계치로는 아직 1000만명 미만이지만 28일 안으로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 시스템사이언스·엔지니어링센터(CSSE) 코로나19 상황판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28일 오후 2시 33분 기준 전 세계 누적 확진자와 사망자 수는 각각 998만4111명, 49만8841명이다.

국가·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미국 251만281명 ▲브라질 131만3667명 ▲러시아 62만6779명 ▲인도 52만8859명 ▲영국 31만1727명 ▲페루 27만5989명 ▲칠레 26만7766명 ▲스페인 24만8469명 ▲이탈리아 24만136명 ▲이란 22만180명 ▲멕시코 21만2802명 등이다.

국가·지역별 누적 사망자는 ▲미국 12만5539명 ▲브라질 5만7070명 ▲영국 4만3598명 ▲이탈리아 3만4716명 ▲프랑스 2만9781명 ▲스페인 2만8341명 ▲멕시코 2만6381명 ▲인도 1만6095명 ▲이란 1만364명▲벨기에 9732명  ▲페루 9135명 등이다. 

◆ 글로벌 누적 확진 1000만 돌파

28일 전 세계 누적 확진자 수는 1000만명을 돌파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로이터가 자체 집계한 바에 따르면 전 세계 누적 확진자 수는 한국시간으로 28일 오후 1시11분 기준 1000만명을 돌파, 1001만1536명이다. 사망자 수는 49만8274명이다.

앞서 27일(현지시간) 국제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는 누적 확진자가 1005만2333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망자는 50만162명이다.

존스홉킨스대 집계치로 볼 때 누적 확진자 수는 998만여명으로, 곧 1000만을 돌파할 예정이다. 

◆ 미국 신규 확진 5일 연속 사상 최고치…누적 확진 250만명 돌파

미국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27일(현지시간) 또 사상 최고치로 집계됐다. 누적 확진자 수는 250만명을 넘어섰다.

CNN이 이날 미국 존스홉킨스대학 시스템 사이언스·엔지니어링센터(CSSE)의 집계치(동부시간 오후 6시 기준) 미국 내 누적 확진 사례가 250만419건으로 250만건을 넘어섰다고 보도했다. 사망자 수는 12만5434명이다.

워싱턴포스트(WP)는 미국의 일일 신규 확진 환자는 5일 연속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27일 하루 보고된 신규 확진 사례는 총 4만4782건이며 4만건 이상의 신규 확진이 보고된 것은 이틀 연속이고 일일 최고치를 경신한 것은 5일 연속이라는 설명이다.

로이터통신은 미 남서부 중심으로 신규 확진 증가세가 도드라진다고 전했다. 플로리다주는 이날 오전까지 9585건의 신규 확진 사례를 발표하며 이틀 연속 하루 최고치를 경신했고 애리조나주는 3591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해 이틀 연속 최고치를 나타냈다. 이밖에 조지아, 사우스캐롤라이나, 네바다 등에서도 일일 최고치를 찍었다. 

상황이 이렇자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다음 주 플로리다와 애리조나에서 예정된 도널드 트럼프 재선 유세 일정을 취소했다.

로이터가 자체 집계한 바에 따르면 일일 신규 확진자가 4만여명이 넘어선 것은 이날로 사흘째다.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보건원(NIH) 산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전날 코로나19 태스크포스(TF) 브리핑에서 미국 내 무증상 감염자가 심각한 수준으로 확산하고 있고 환자를 감지해 격리하는 체계가 "작동하지 않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전날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최근 코로나19가 크게 번진 텍사스와 플로리다, 캘리포니아, 애리조나주 정부도 젊은 층을 코로나19 재확산의 원인으로 지목했다. 이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젊은이들이 유흥가를 중심으로 바이러스를 전파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로버트 레드필드 CDC 국장은 전날 기자들과의 콘퍼런스콜(전화 회의)에서 "현재 코로나19 확산은 젊은이들을 겨냥하고 있다는 점이 분명하다"며 젊은 층이 노인들과 기저질환을 가진 위험군에 다시 질병을 퍼트릴 수 있다고 우려했다.

◆ 중국 베이징 불안 지속...또 14명 추가 확진 

중국 베이징에서 단오절 사흘 연휴 마지막날인 27일 코로나19 신규 확진 환자가 14명 발생했다고 베이징 위생건강위원회가 28일 밝혔다.

베이징 위건위는 이에따라 6월 11일 신파디 도매시장 발 베이징 코로나19 누적 확진 환자가 28일 0시 현재 까지 모두 311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27일 중국 전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본토 자체 발생인 베이징 14명과 해외유입 3명을 합쳐 모두 17멍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6월 21일 1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베이징 남쪽 허베이성 슝안(雄安)신구 안신(安新)현은 27일 오후 돌연 도시 봉쇄 통지를 선언했다.

슝안신구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공들여 건설하고 있는 허베이(河北)성의 신도시로서 베이징 코로나19 발원지인 신파디 도매시장이 속한 펑타이구 남쪽 한시간 여 거리에 위치해 있다.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