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주호영 "與, 5일 본회의 강행하면 국민 버림받을 것"

  • 기사입력 : 2020년06월04일 11:36
  • 최종수정 : 2020년06월04일 20: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4일 더불어민주당을 겨냥 "일방적인 국회 운영은 국정을 망칠 뿐 아니라 국론을 분열시키는 가장 나쁜 졸속 폭정"이라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에서 "민주당이 5일 의장단 선출을 협의하면 상임위 배분 협상할 수 있고 협조 안 하면 18개 모두 가져가겠다고 얘기한다. 이는 헌정사에 없는 폭거"라며 "과연 그렇게 갈 수 있을지, 그런 상황을 국민이 용서할지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자신들이 야당일 때 요구한 주장들을 되돌아보고 통합당과 협의해 원만한 개원이 될 수 있도록 협조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