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발생

  • 기사입력 : 2020년05월23일 12:49
  • 최종수정 : 2020년05월23일 12:4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구미=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구미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 3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23일 구미시에 따르면, 이들 추가 확진환자는 60대 남성과 50대.40대 여성으로 최근 대구 한 고등학교 기숙사 입소과정에서 양성판정을 받은 구미 거주 고3학생인 A군과 밀접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 3명의 추가 확진자는 이날 안동의료원으로 입원조치됐다.

또 이들에 대한 이동동선을 공개했다.

하루 전인 22일 A군의 대학생 형이 양성 확진판정을 받았다.

구미시는 전날인 22일, 양성판정을 받은 A군의 형제에 대한 이동동선을 공개하고 이들 형제가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에서 방문한 것으로 조사된 원평2동 행정복지센터, 교회, 구미역, 시외버스터미널 등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하는 등 확산차단을 서두르고 있다.

보건당국은 이들이 이태원클럽 방문과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이들 3명의 추가 확진자 발생으로 구미지역 누적 확진환자는 모두 73명으로 늘어났다.

이 가운데 완치자는 67명이며, 입원환자는 6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방역하는 구미시[사진=구미시] 2020.05.23 nulcheon@newspim.com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