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안동서 억대 선금 챙기고 잠적한 Y스튜디오 대표 부부 검거

  • 기사입력 : 2020년05월23일 12:54
  • 최종수정 : 2020년05월23일 12: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안동=뉴스핌] 이민 기자 = 경북 안동에서 억대의 선금을 받은 후 잠적했던 Y 스튜디오 대표 부부가 잠적 9개월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안동경찰서 전경[사진=이민 기자] 2020.05.23 lm8008@newspim.com

23일 안동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1일 부산진구에서 Y 스튜디오 대표 A씨(61)와 B씨(여·56)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이들 부부는 지난해 8월 고객들로부터 40만 원에서 130만 원에 이르는 아기 성장 사진 앨범 선금과 지인들로부터 빌린 돈을 갖고 잠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관계자는 "고소한 피해자만 75명, 피해 금액은 1억2000만 원이며, 아직 고소하지 않은 피해자들도 상당하다"고 전했다. 

lm8008@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