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세종시, 올해 1회 추가경정예산안 1조8389억원 편성 제출

코로나19 관련 사업예산·사업구조조정·필수경비 등 최소화
하반기 조직개편, 다정동 사무실·중앙공원관리사무소 개설

  • 기사입력 : 2020년05월22일 09:03
  • 최종수정 : 2020년05월22일 09: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세종시가 올해 1회 추경예산안으로 2338억원을 편성했다고 22일 밝혔다. 당초 예산보다 14.6%증가한 것으로 총 예산은 1조 8389억원으로 늘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이번 추경예산에 대해 코로나19 대응 관련 긴급재난지원금 등 민생경제 활성화에 필요한 예산이 주를 이루고 있다고 설명했다.

[세종=뉴스핌] 홍근진 기자 = 세종시가 올해 1회 추경예산안으로 당초보다 2338억원 늘어난 1조 8389억원을 편성했다. 2020.05.22 goongeen@newspim.com

세부적으로는 코로나19 대응 관련 정부추경과 자체사업, 확정 내시된 국고보조사업 변동분 등과 집행부진사업 감액 조정분 및 인력운영비 추가분 등을 반영해 편성했다.

주요 재원은 2019회계연도 결산에 따른 순세계잉여금과 통합관리기금 차입금 및 국고보조금, 특별교부세 등이 주를 이루고 있다.

일반회계는 기정예산 1조 2006억원 대비 1821억원(15.2%) 증가한 1조 3827억원으로 편성했다. 분야별 주요 증가항목은 사회복지 1339억원, 지역개발 142억원, 예비비 177억원 등이다.

특별회계는 기정예산 4045억원 대비 517억원(12.8%) 증가한 4562억원으로 상수도 사업이 가장 많은 379억원 증가했다. 기타특별회계에서 폐기물 처리시설 20억원 편성이 눈에 띈다.

기금은 통합관리기금 300억원 편성으로 기정예산 1552억원 대비 301억원(19.4%) 증가했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안은 시의회에 제출돼 오는 27일까지 심의를 마치고 28일 의결될 것으로 보인다.

이 시장은 하반기 시청 조직개편에 관해 다정동 사무소 개소와 중앙공원 개장에 따른 공원관리사무소 개설 등이 계획돼 있다고 밝혔다.

세종시는 운영지원과에 있던 회계.경리업무를 따로 떼서 참여예산과를 만들고 예술산업과, 인권과, 청년과를 신설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goongee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