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문체부, 전국 도서관‧박물관‧미술관 문예동호회 70곳 지원

  • 기사입력 : 2020년05월20일 10:24
  • 최종수정 : 2020년05월20일 10: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혁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1관 1단' 사업을 통해 전국 도서관‧박물관‧미술관에서 지역 주민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다양한 문화예술(구연동화, 악기 연주, 연극 등) 동호회 70곳을 지원한다.

문체부는 2016년부터 지역 주민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도서관‧박물관‧미술관의 공간과 시설을 활용, 문화예술 활동을 펼치도록 지원하는 '1관 1단' 사업을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현재까지 동호회 341곳을 지원했다.

어린이 대상 교육콘텐츠 개발 운영 장면 [사진=경기문화재단] 2020.05.12 jungwoo@newspim.com

올해 선정된 동호회에는 프로그램 운영비를 지원하고 운영 전반에 대한 전문가의 체계적 진단을 받을 기회를 제공한다. 연말에는 동호회의 갈고닦은 실력을 선보이는 전시와 전국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경의선 책거리에서 전시회를 개최해 구산동도서관마을(꼼지락 팝업북)과 경기도박물관(우리먹그림), 해든뮤지움(프로방스에서 강화까지) 등 동호회 열 곳의 작품을 전시했다. 성수아트홀에서 열린 전국대회에서는 의성군립도서관(희망드림 아코디언), 푸른들청소년도서관(詩로 물드는 푸른들), 부천교육박물관(뮤지엄 칸타레) 등 동호회 11개소가 공연을 펼쳤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1관 1단' 사업은 지역 주민의 자발적 참여로 지역 주민 중심의 지속 가능한 문화생태계를 만드는 데 기여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전국 도서관‧박물관‧미술관이 문화예술 동호회 활성화를 통해 시민들에 더 친숙하고 편안하게 다가와 많은 이용자가 찾는 곳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starzoob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