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사회

[영상] "항상 살아있는 것 같아요"…5·18 묘역에 추모 발길 이어져

  • 기사입력 : 2020년05월18일 12:02
  • 최종수정 : 2020년05월18일 12: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광주=뉴스핌] 안재용 기자 이성우 인턴기자 =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은 18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에는 유족 등 참배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유족 윤경희(63) 씨는 "우리 오빠는 이렇게 세상에 없는데 그때 그 사람들은 아무런 죄책감 없이 TV에 나올 때마다 가슴이 아프다. 오빠가 보고 싶고 항상 살아있는 것 같다"라며 슬픔을 전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