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국내 최대 한류 콘텐츠 공모 '토크토크코리아 2020' 시작

  • 기사입력 : 2020년05월15일 13:13
  • 최종수정 : 2020년05월15일 13: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세혁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해외문화홍보원(원장 직무대리 유병채)은 외교부(장관 강경화)와 함께 15일부터 9월 15일까지 국내 최대 한류 콘텐츠 공모전 '토크토크코리아(Talk Talk Korea) 2020'을 진행한다.

2014년 시작된 이 공모전은 매년 외국인 3만여 명이 참여해 우리나라를 다양한 시각과 감성으로 재해석하고, 한국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를 전 세계에 확산하는 데 기여해 왔다.

올해 공모전은 외국인은 물론 내국인도 참여할 수 있도록 공모 대상의 폭을 넓혔다. 공모전 주제는 ▲나를 바꾼 한류(틱톡 영상) ▲한국대중음악(케이팝) 모방(커버) 댄스・곡(유튜브 영상) ▲한국 관련 사물 찍기(사진) ▲한국 관련 독특한 경험(일러스트) ▲한국의 장점(유튜브 영상) ▲한국어 단어 소개(유튜브 영상) 등 여섯 가지다.

[사진=문체부]

참가자는 공모전 주제에 맞는 작품을 제작해 공식 홈페이지에 접수하면 된다. 작품 접수는 두 가지 주제씩 묶어 1차(5월 15일~6월 30일), 2차(7월 1~31일), 3차(8월 1일~9월 15일)로 기간을 나눠 진행한다. 

해문홍은 네티즌 투표와 두 차례 종합 평가를 거쳐 1등부터 6등까지 수상작 총 90개를 선정하고, 주제별 1등 수상자 6명에게는 한국문화를 직접 체험하는 4박 5일간의 방한 기회를 제공한다. 주제별 1등부터 3등까지 수상자에게는 특별히 제작한 '케이(K) 버튼' 상패도 수여한다. 올해 문체부 해외문화 홍보대사로 위촉된 '에이티즈(ATEEZ)'의 사인 CD와 최신 스마트폰, 태블릿PC, 상품권 카드 등 상품도 주어진다.

아울러 해문홍은 수상작을 정부 대표 다국어 포털 사이트 코리아넷과 유튜브, SNS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해외에 홍보하고, 국내에서는 오는 10월 수상작 전시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유병채 해외문화홍보기획관은 "세계인들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외부와 격리된 상태에서, 온라인 콘텐츠 활용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 "참여 대상도 넓어진 이번 공모전을 통해 온라인으로 이어지는 새로운 한류 콘텐츠 시대를 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starzoob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