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글로벌정치

[코로나19] 미국 뉴욕주, 괴질 어린이 사망자 3명으로 늘어

전날 2명서 3명으로...쿠오모 "3명 모두 호흡기 증상 보이지 않아"

  • 기사입력 : 2020년05월10일 11:39
  • 최종수정 : 2020년05월10일 11: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미국 뉴욕 주(州)에서 코로나19(COVID-19) 관련 가능성이 의심되는 괴질로 인한 어린이 사망자가 3명으로 늘었다고 로이터통신 등 주요 외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앤드루 쿠오모 뉴욕 주지사는 기자회견을 열고 전날까지 2명으로 알려졌던 어린이 사망자가 3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그는 어린이 3명 모두 코로나19 진단검사나 항체시험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으나, 병원 도착 당시 호흡기 관련 증상은 보이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영국, 이탈리아 등 유럽에서 보고된 관련 괴질은 지난달 말부터 뉴욕에서도 보고되고 있다. 뉴욕주에서는 현재 73명의 어린이가 관련 증상을 보였다.

이 괴질에 걸린 어린이들은 혀가 빨개지거나 눈이 충혈되거나 관상동맥이 확장되는 등 대체로 염증 반응을 보였으며, 일부는 '가와사키병'과 유사한 증상을 나타내기도 했다.

가와사키병은 18세 이하, 주로 4세 이하의 영유아에게서 발생하는 급성 열성 발진증으로 심장 질환을 초래한다. 

[맨해셋 로이터=뉴스핌] 김민정 기자 = 6일(현지시간) 앤드루 쿠오모 뉴욕 주지사가 뉴욕주 맨해셋 노스쇼어대 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0.05.07 mj72284@newspim.com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