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분양

[줌인 분양현장] 주변시세보다 2억원 싼 강서구 '우장산숲 아이파크'

단지에서 화곡역과 우장산역을 걸어서 이용
"일대 신축 귀해...여의도·마곡지구 등 가까워"

  • 기사입력 : 2020년05월08일 13:54
  • 최종수정 : 2020년05월08일 13: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유 기자 = "아파트에서 지하철 화곡역과 우장산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서부광역철도, 지하철 2호선 연장이 추진 중이라 개발 기대감이 높다. 예상보다 분양가가 높다는 의견이 있지만 인근 브랜드 단지에 비하면 2억원 정도 저렴해 당첨되면 손해보지는 않을 거다." (화곡동 A공인중개사)

8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현대산업개발은 서울 강서구 화곡동 1027-50번지 일대에 공급하는 '우장산숲 아이파크' 분양을 시작했다.

화곡1주택을 재건축한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5층, 10개 동, 총 576가구(전용면적 59~84㎡)로 구성된다. 이 중 242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전용면적 기준 ▲59㎡ 125가구 ▲74㎡ 20가구 ▲84㎡ 97가구다.

'우장산숲 아이파크' 투시도. [사진=현대산업개발]

◆ 시세 대비 약 2억원 저렴..."일대 신축 귀하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2679만원이다. 전용면적 ▲59㎡ 6억6447만9000만~7억1134만7000원 ▲74㎡8억3123만8000만~8억5749만3000만원 ▲84㎡ 8억4623만3000만~8억9996만원으로 책정됐다. 발코니 확장은 무상이다. 전 주택형이 9억원을 넘지 않아 모두 중도금 대출이 가능하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분양가는 인근 신축 단지보다 실거래가 대비 2억원 이상 저렴하다. 단지에서 걸어서 약 9분 거리인 강서힐스테이트(2015년 8월 입주)는 지난달 21일 전용 59.99㎡가 8억5000만원에 실거래됐다. 최고 거래가는 지난 1월 30일 9억500만원이다. 전용 84.99㎡는 지난 3월 11억2000만원에 거래됐다.

입주 10년이 넘은 대단지 아파트와 비교해도 값이 차이난다. 단지에서 걸어서 15분 거리인 우장산아이파크e편한세상 전용 84.97㎡는 지난 3월 9억6500만~10억6000만원에 거래됐다. 전용 59.98㎡는 지난 2월 8억8000만원에 거래돼 최고 거래가를 경신했다. 걸어서 약 30분 거리인 우장산롯데캐슬 전용 85㎡는 지난달 8억7500만원에 거래됐다.

인근 A공인중개사는 "단지가 화곡역과 우장산역 사이에 있어서 모두 걸어서 갈 수 있고 일대에 신축 단지가 귀한 만큼 희소성이 있다"며 "일각에서는 분양가가 비싸다고 하지만 인근 시세와 비교했을 때 2억원은 저렴하다"고 말했다.

B공인중개사도 "가장 최근 입주한 단지가 강서힐스테이트라서 이번 분양 단지가 입주할 때엔 신축이 더 귀해질 것"이라며 "화곡동에 관심이 있는 수요자이고 여의도, 마곡지구 등 직장인이라면 청약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다만 초등학교까지 걸어서 10분 이상 소요되는 점은 아쉽다는 평가가 나온다. 신월초와 화곡초 모두 약 13분 정도 소요된다. 이 단지는 재건축 이전 신월초로 배정받았다. 이외 주변에 화곡중, 명덕여중, 덕원중과 명덕외고, 명덕고, 덕원여고 등이 있다.

B공인중개사는 "어린 자녀를 둔 부모라면 단지에서 초등학교 거리가 멀다고 생각될 수 있다"며 "하지만 고학년 자녀라면 통학에 큰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우장산숲 아이파크' 위치도. [사진=현대산업개발 홈페이지]

◆ '초역세권'은 아니지만...화곡역과 우장산역 모두 걸어서 이용

단지는 지하철 5호선 화곡역과 우장산역 사이에 있어 두 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단지에서 화곡역까지 걸어서 약 5~8분, 우장산역까지는 약 10분에 도착할 수 있다. 또 가양대교, 올림픽대로, 남부순환로 등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화곡역은 경기도 부천시 원종동과 서울 홍대입구를 잇는 서부광역철도(예정)와 지하철 2호선 청라연장사업(홍대입구역-청라)이 추진 중이다. 다만 두 노선 모두 아직 예비타당성 조사 착수 전이다.

C공인중개사는 "앞으로 두 노선이 모두 잘 추진되면 화곡역은 트리플역세권이 돼 그 가치가 더 높아질 것"이라며 "다만 지금도 화곡역과 우장산역은 직장인들이 몰린 여의도와 광화문, 마곡지구 등으로 이동하기 쉬워 살기가 편하다"고 강조했다.

단지에서 숲세권을 누릴 수 있다. 단지 중앙에 대규모 어린이공원을 조성한다. 우장산, 우장산공원, 수명산, 봉제산, 범바위공원 등 주변 녹지공간도 풍부하다.

단지는 남향 위주로 배치된다. 집 안에 드레스룸과 파우더룸 등 다양한 수납공간이 설계되고 일부는 알파룸이 제공된다. 단지 내에는 어린이집과 경로당을 비롯해 피트니스센터, 실내골프연습장, GX룸, 맘앤키즈카페, 작은도서관, 게스트하우스 등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선다.

이 단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사이버 견본주택으로 공급한다. 사이버 견본주택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공개된다. 견본주택을 VR(가상현실)로 구현해 직접 둘러보는 것처럼 내부를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청약은 오는 1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2일 당해지역 1순위(서울시 2년 이상 거주한 세대주)를 접수한다. 이어 13일 기타지역 1순위, 14일 2순위를 받는다. 1순위로 청약하려면 5년 이내 세대주와 세대원 모두 다른 주택에 당첨된 사실이 없어야 한다.

이 단지는 전체 가점제 100%로 당첨자를 선정한다. 전매 제한 기간은 5년이다. 당첨자는 오는 20일 발표한다. 이어 다음 달 1~4일 정당계약을 실시한다. 입주는 오는 2022년 11월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단지가 들어서는 화곡역세권 일대는 주거선호도가 높은 지역으로 7000여 가구가 넘는 브랜드 아파트들이 있다"며 "특히 우장산숲 아이파크는 강서구 내에서도 교통, 교육, 자연, 생활 인프라를 다 갖춘 핵심입지로 화곡역세권 일대의 주거벨트를 완성하는 브랜드 단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imji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