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르노삼성, 4월 1만3087대 판매...XM3 덕에 내수 급증

내수 증가한 반면 수출 감소

  • 기사입력 : 2020년05월06일 15:19
  • 최종수정 : 2020년05월06일 15:1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4월 내수 1만1015대, 수출 2072대 등 총 1만3087대 판매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6% 감소한 것으로 내수는 78.4% 증가한 반면, 수출이 72.5% 감소한 결과다.

내수는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지난 3월 출시한 신차 XM3가 6276대 판매되며 전체 판매 실적을 견인한 것이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2020.04.29 peoplekim@newspim.com

XM3 전체 판매대수 중 최상위 트림인 TCe 260 RE 시그니처의 비중이 63%를 차지했다. XM3는 르노삼성차 역사상 최단 기간인 49일만에 누적 출고대수 1만대 돌파를 기록한 바 있다.

QM6는 전년 동기와 비교하면 29.9% 증가(3576대)한 4월 판매대수를 기록해 르노삼성차 대표 모델로서 여전히 건재함을 보여줬다. 가솔린 모델이 전체 판매의 42.8%를 차지했으며, LPG 모델은 54.3%(1943대) 판매됐다.

4월 수출 실적은 QM6(수출명 콜레오스) 2031대, 르노 트위지 39대 선적됐다.

people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