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용인시 '용인에버벚꽃축제' 취소...가실벚꽃길 19일까지 통제

  • 기사입력 : 2020년04월02일 16:30
  • 최종수정 : 2020년04월02일 16: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용인=뉴스핌] 노호근 기자 = 경기 용인시는 2일 처인구 포곡읍 에버랜드와 호암호수 일대를 배경으로 개최되는 '용인에버벚꽃축제'가 취소됐다고 밝혔다.

용인시 처인구 가실벚꽃길 통제구간.[사진=용인시청]

이와 함께 오는 19일까지 처인구 포곡읍 에버랜드 정문 주차장~마성3거리 2.9km 구간 가실벚꽃길 도로·보행로 등도 통제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정부 차원의 강력한'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을 하고 있는 만큼 많은 사람이 모이는 행사를 자제하려는 것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더욱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한 시기라고 판단, 삼성물산측과 협의해 축제를 취소하고 가실벚꽃길을 통제키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의 '新용인8경' 중 7경인 포곡읍 가실리 일대 '가실벚꽃'은 개화 시기엔 일 2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는 대표적인 명소다. 이를 무대로 에버랜드는 매년 '용인에버벚꽃축제' 를 개최해왔다.

sera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