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방송·연예 > 해외 연예

톰 행크스, 호주서 전용기 타고 귀국…"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 기사입력 : 2020년03월30일 10:53
  • 최종수정 : 2020년03월30일 10: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호주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가 격리 중이던 할리우드 배우 톰 행크스가 미국으로 돌아갔다.

톰 행크스는 29일(한국시간) 자신의 SNS를 통해 "이제 집으로 돌아왔다. 다른 미국인들처럼 집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다"고 알렸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배우 톰 행크스(왼쪽)와 리타 윌슨 [사진=로이터 뉴스핌]

이어 "호주에서 우리를 도와준 모두에게 정말 감사하다. 그들의 치료와 보살핌 덕에 미국으로 돌아올 수 있었다. 응원해준 분들에게도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톰 행크스는 아내 리타 윌슨과 함께 지난 27일(현지시간) 전용기를 이용해 미국 로스앤젤레스공항에 도착했다. 공항에서는 자신이 직접 차량을 운전해 집으로 이동했다. 

한편 영화 촬영을 위해 호주에 머물던 톰 행크스는 앞선 12일 리타 윌슨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골드코스트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후 호주 집에서 14일간 격리 생활을 했다.

jjy333jj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