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공업

두산그룹 "두산重 금융지원 감사...뼈를 깎는 노력할 것"

조속한 정상화와 대출자금 상환 약속

  • 기사입력 : 2020년03월27일 18:04
  • 최종수정 : 2020년04월10일 08: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두산그룹은 산업은행·수출입은행이 두산중공업에 1조원 금융지원을 결정한 것에 감사를 표하며 조속한 정상화를 다짐했다.

두산그룹은 27일 입장자료를 내고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자금시장 경색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두산중공업에 신속한 지원을 결정해 주신 채권단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로고=두산]

그러면서 "매우 어려운 결정을 해주신 만큼 대주주를 포함한 전 계열사 모든 임직원이 고통분담을 하는 각오로 뼈를 깎는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이어 "자구노력을 성실히 이행해 빠른 시일 내 두산중공업의 정상화를 이루고 대출자금을 상환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더 나아가 우리나라 경제와 국민들에게 보답하겠다는 자세로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산은과 수은 등 채권단은 이날 두산중공업에 대해 계열사, 대주주 두산 등의 철저한 고통 분담과 책임이행, 자구노력을 전제로 긴급 운영자금 1조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채권단은 추후 필요시 두산그룹의 책임 있는 자구노력 등을 감안해 추가자금 지원 여부를 검토해나갈 계획이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