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봉화경찰, 폐기물 불법투기 50대 검거

  • 기사입력 : 2020년03월27일 17:52
  • 최종수정 : 2020년03월27일 17: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봉화=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봉화경찰서는 지난 9일 소천면 지역에 폐기물 약 300여t을 불법투기한 A(52) 씨를 폐기물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27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북 봉화경찰서에 적발된 폐기믈 불법투기 현장[사진=봉화경찰서]

봉화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0월부터 7차례에 걸쳐 봉화군 소천면 건설공사 현장에 폐기물을 불법투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인적이 드문 시간을 이용해 토지 및 건축물 소유자 몰래 건설공사 현장에 무단으로 침입,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서 발생한 각종 폐기물을 투기한 것으로 전해졌다.

봉화경찰서는 5개월 여 이상 추적 수사 끝에 A씨를 검거했다.

봉화경찰서 관계자는 "앞으로도 군민의 건강과 직결되는 폐기물 불법투기에 대해 신속한 수사협조로 군민의 생활 불편을 해소할 것"이라고 말했다.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