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야구

키움히어로즈, 외인 3명 26일 조기 입국... 4월3일 선수단 합류

2차례 코로나19 검사후 정상 훈련

  • 기사입력 : 2020년03월25일 17:12
  • 최종수정 : 2020년03월25일 17:1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프로야구키움히어로즈,키움히어로즈 외국인 선수 3명이 26일 조기 입국한다.

키움히어로즈 외국인 선수 제이크 브리검, 에릭 요키시, 테일러 모터가 26일 미국 LA에서 인천공항으로 조기 입국한다.

에릭 요키시. [사진= 키움 히어로즈]

3명의 외국인 선수는 대만 스프링캠프 종료 후 국내 선수와는 별도로 미국 플로리다에서 개인 훈련을 진행해 왔으며, 27일 국내에 돌아 올 계획이었다.

하지만 미국의 '코로나19' 확산으로 구단과 합류 일정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해 오던 중, 26일 항공편을 확보, 조기 입국하게 됐다.

외국인 선수들은 공항에서 특별 입국 절차에 따른 특별 검역 조사를 받는다. 구단은 외국인 선수들에 대해 4월3일 선수단 합류 전까지 총 두 번의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귀국 후 바로 선별 진료소로 이동해 1차 검사를 받고 4월2일 2차 검진을 진행한다.

2차 검진까지 최종 음성 판정이 나올 경우, 4월3일부터 정상적으로 선수단에 합류하여 훈련에 돌입할 예정이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